한글로고_NC-BLUE_2.png

Address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대왕판교로 644번길 12

엔씨소프트 판교 R&D센터 12층

㉾13494

​​Contact us

02-6201-8830

contact@ncfoundation.or.kr

 NC다이노스

엔씨소프트

NC다이노스 신로고.png

Copyright ⓒ NCSOFT Cultural Foundation. All Rights Reserved.

[뉴스] 엔씨소프트문화재단, ‘세계 난민의 날’ 맞아 유엔난민기구(UNHCR)와 업무협약

6.20.2017

사진= 윤송이 엔씨소프트문화재단 이사장(왼쪽)과 나비드 후세인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가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엔씨소프트문화재단(이사장 윤송이)은 20일 국제연합(UN)이 정한 세계 난민의 날을 맞아 유엔난민기구(UNHCR)와 ▷난민 아이들의 교육지원을 위한 후원금 3억원 제공 ▷인도주의 옹호 활동 동참 ▷창의적인 교육기술 개발지원을 골자로 하는 난민 고등교육지원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윤송이 엔씨소프트문화재단 이사장과 나비드후세인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사무실에서 열렸다.

 

업무협약에 따라 엔씨소프트문화재단은 앞으로 3년간 총 3억원을 유엔난민기구에 기부하고 후원금은 방글라데시 난민 캠프에 거주하는 난민 아이들의 고등학교•대학교 교육장학금 프로그램 운영에 사용된다. 또한 유엔난민기구의 난민보호 및 실향민을 위한 인도주의 옹호 활동에 동참하고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난민교육방법의 개선 활동도 지원한다.

 

1989년 유엔아동권리협약과 1951년 난민의 지위에 관한 협약에 따르면 교육은 기본 인권에 해당한다. 하지만 난민아동의 교육률은 초등교육률 50%(일반아동 91%), 중등교육률 22%(일반아동 84%), 고등•대학교육률 1%(일반아동 34%)로 일반아동의 교육률에 비해 5배나 차이가 나고 학년이 올라갈수록 격차는 커지고 있다.

 

나비드후세인 유엔난민기구 한국대표부 대표는 “예산의 부족으로 유엔난민기구의 장학금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없는 국가나 지역이 여전히 많다. 이번 후원으로 방글라데시에서도 장학사업을 시작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엔씨소프트문화재단의 인도주의 활동 옹호에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윤송이 엔씨소프트문화재단 이사장은 “교육은 모든 아이들에게 필수지만 분쟁으로 많은 것을 잃고 피난길에 오른 난민 아이들에겐 더욱 절실하다”면서 “난민 아이들이 어려움을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도록 포용적이고 공평한 양질의 교육기회 제공이 더욱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전 세계 일반아동과 난민아동 교육현황 비교 (자료: UNHCR)

세계 난민의 날(World Refugee Day)

난민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국제연합(UN)이 2000년 유엔총회특별 결의안을 통해 정한 날이다. 2001년부터 매년 6월 20일 전 세계가 이 날을 기념하고 있다.

 

 

Please reload

최근 공지·뉴스
Please reload